일본여행

나고야 여행

나고야 시 (일본어: 名古屋市)는 아이치현의 현청 소재지이다. 일본 전국에서 네번째로 인구가 많은 도시이며, 수도권, 게이한신에 다음가는 규모를 갖는 주쿄권의 중심 도시이다. 혼슈의 태평양 연안 지역의 주부 지방에 위치하며 도쿄 23구, 오사카 시, 요코하마 시, 지바 시, 기타큐슈 시와 함께 일본의 주요 항구이다.

에도 시대에 도쿠가와 집안 사람인 신판 다이묘가 나고야 성을 중심으로 지배하였다. 1956년에 일본에서 처음으로 오사카 시와 함께 정령지정도시로 지정되었다.

도카이 지방의 경제의 중심지이며, 도요타 시(豊田市)와 같은 주변 도시와 함께 세계에서도 유수한 자동차 공업지역을 형성하고 있으며 주쿄 공업지대(中京工業地帯)의 중심 도시이기도 하다.

역사적으로 교토와 도쿄의 중간에 위치해 “중앙의 수도”라는 뜻으로 주쿄(中京)로 불렸다. 1610년에 도쿠가와 이에야스는 오와리 국의 국부를 기요스로부터 약 7 km 떨어진 더 전략적인 곳에 위치한 오늘날의 나고야로 옮겼다.

새로운 커다란 성인 나고야 성은 부분적으로 기요스 성의 자재를 사용해 건설되었다. 성의 건설과 함께 6만 명의 주민과 절, 신사가 기요스로부터 나고야 성 주변의 계획된 마을로 옮겨왔다. 이 무렵에 고대의 아쓰타 신궁은 두 개의 주요 도시인 교토와 에도(현재의 도쿄)를 연결하는 도카이도의 역참으로 개발되었다. 그래서 마을은 여행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절 주변으로 개발되었다. 이들 두 개의 성과 신궁 마을의 결합이 오늘날의 나고야를 형성하였다.

이후 나고야 지역은 공업의 중심지가 되었다. 지역 경제권은 유명한 도기 생산지인 도코나메, 다지미, 세토와 막부 하에 유일한 화약 생산지였던 오카자키를 포함했다. 이 지역의 다른 산업으로는 목화와 움직이는 인형인 가라쿠리 인형이 있었다.

메이지 유신의 현대화 노력의 일환으로 일본의 막번체제는 도도부현 체체로 변화하게 되었다. 나고야 시는 1889년 4월 1일에 성립하였고 1956년 9월 1일에 정령지정도시가 되었다.

 

게로 온천탕은 효과가 좋습니다

게로 온천은 온도84도의 고온으로 솟아나는 순도 100퍼센트의 천연온천. 온천 수질은 알카리성 단순천으로 무색투명하며 은은한 향과 아주 부드러운 온천수가 피부에 부드럽게 감겨 실크처럼 매끈매끈하게 해 줍니다.
그 효용은 의학적으로 주목 받고 있으며, 온천 이용 리허빌리 시설과 온천 의학연구소도 설치되어 있을 정도입니다.

 

 

장어덮밥 (히츠마부시)

 

데바사키 [ 닭날개 ]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