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이중국여행

상하이 예원 – 청나라 시대의 정원

예원(중국어 간체: 豫园, 정체: 豫園, 병음: Yùyuán 위위안[*])은 상하이 구시가지 푸시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는 명청시대의 양식을 가지고 있는 정원이다. 중국 정원 중에서도 가장 섬세하고 아름답다고 평가받고 있다.

예원은 반윤단(潘允端)에 의해 명나라 가정(嘉靖) 연간 1559년 개인 정원으로 만들기 시작하여, 1577년에 완공되었는데, 거의 20년이 걸렸다고 한다. 예원은 명조의 관리였던, 그의 아버지 ‘반은(潘恩)’을 기쁘게 하기 위해 만들기 시작했는데, 완공이 되었을 때, 그의 부모는 이 세상 사람이 아니었고 그 자신도 몇 년 살지도 못하고 병으로 죽었다.

건립 후 상인이 매입을 하여 1760년까지 방치되어 있다가, 1842년 아편전쟁이 일어나자, 영국군이 이곳을 5일간 점령했다고 한다. 태평천국의 반란동안 황군에 점령되었다가 다시 1942년 일본군에 의해 심하게 손상을 입었다. 그러다가 1956부터 1961년 사이에 상하이 시 정부에 의해 보수되었고, 1961년에 일반에 개방되었다. 1982년에 국가 단위의 문화재로 공표되었다.

예원을 대표할 만한 것은 후신팅(湖心亭, 호심정)으로 이곳을 연결하는 구곡교(九曲橋)와 함께 가장 인상적이다. 이 후신팅은 상하이를 찾는 세계 각국의 유명인사들이 방문을 하여, 사인을 남겨놓은 곳으로도 유명하다.

예원 주위에는 후신팅 앞으로 성황묘와 상하이 라오(상하이 옛거리)제는 옛 상하이의 정취를 맛 볼 수 있는 몇 안되는 장소 중의 하나이며, 청나라 때의 건물이면서, 쇼핑가로 이름난 예원상청도 유명한 볼거리 중의 하나이다.

  • 성황묘
  • 후신팅(湖心亭)
  • 상하이 옛거리(上海古街)
  • 예원상청(豫园商城)

예원은 푸시에 있기 때문에 난징루(南京路), 신티엔디(新天地) 등과도 가깝다.

Related Articles

Close
Close